나는 독립으로/ 무언의 용사로/ 주님만 모시고/ 어디까지든지   설교읽기설교듣기양의 순종

Untitled paikist.net/00/board/09(3-)afreeca/upfile/        pkist.ivyro.net/up/2017/

  ★★지난 설교 듣기 및 다운                        

 

 듣기 요령 -- 보이는 MP3파일을 클릭하면됩니다 
 다운 요령 -- 보이는 MP3파일을 클릭하고 / 아래의 다운 아이콘에 마우스 오른쪽 / 다른 이름으로 대상 저장을 클릭

                                초기화면                              찬송가 듣기 및 다운
■ 성경본문별                                                                                                                                                                                        
■ 날짜별                                                                                                                                                                                             

09 년

      3. 4. 5. 6. 7. 8. 9. 10. 11. 12

15 년

 1. 2. 3. 4. 5. 6. 7. 8. 9. 10. 11. 12

21 년

 1. 2. 3. 4. 5. 6. 7. 8. 9. 10. 11. 12

10 년

 1. 2. 3. 4. 5. 6. 7. 8. 9. 10. 11. 12

16 년

 1. 2. 3. 4. 5. 6. 7. 8. 9. 10. 11. 12

22 년

 1. 2. 3. 4. 5. 6. 7. 8 월

11 년

 1. 2. 3. 4. 5. 6. 7. 8. 9. 10. 11. 12

17 년

 1. 2. 3. 4. 5. 6. 7. 8. 9. 10. 11. 12

공1

 

12 년

 1. 2. 3. 4. 5. 6. 7. 8. 9. 10. 11. 12

18 년

 1. 2. 3. 4. 5. 6. 7. 8. 9. 10. 11. 12

공2

 

13 년

 1. 2. 3. 4. 5. 6. 7. 8. 9. 10. 11. 12

19 년

 1. 2. 3. 4. 5. 6. 7. 8. 9. 10. 11. 12

공3

 

14 년

 1. 2. 3. 4. 5. 6. 7. 8. 9. 10. 11. 12

20 년

 1. 2. 3. 4. 5. 6. 7. 8. 9. 10. 11. 12

공4

 


                                                                                                                                   목록
누구에게 구원 도리를 배울 수 있나?  
성경본문:55● 디모데후서03:14-15
1:35
    220726_화새.mp3 ()
 

14   그러나 너는 배우고 확신한 일에 거하라 네가 뉘게서 배운 것을 알며
15   또 네가 어려서부터 성경을 알았나니 성경은 능히 너로 하여금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믿음으로 말미암아 구원에 이르는 지혜가 있게 하느니라


========================================


디모데후서 3 장 14 절 말씀

그러나 너는 배우고 확신한 일에 거하라 네가 뉘게서 배운 것을 알며 또 네가 어려서부터 성경을 알았나니 성경은 능히 너로 하여금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믿음으로 말미암아 구원에 이르는 지혜가 있게 하느니라

그러나 너는 배우고 확신한 일에 거하라 그랬습니다. 어제 우리가 배운 것처럼 그러나 라는 것은 앞에 있는 일이 있지마는 그러나 그 말입니다. 즉 예수를 경건하게 참으로 믿고자 하는 자에게는 반드시 핍박과 미혹이 오게 된다. 그 핍박을 당하게 되고 그 미혹을 만나서 그것으로 인해서 다 실패가 될 수 있는 그런 사람들이 다 싫어하는 그런 핍박이나 그런 미혹이 오게 된다. 이것 때문에 사람들이 다 고통하고 이것 때문에 다 실패를 하는데 "그러나 그러나 그러나" 이 말은  반대적인 그 말이 나올 때 그러나 그럽니다.

상관할 것이 없다. 그 핍박이 네게 손해가 아니고, 그 모든 미혹이 네게 손해가 되는 것이 아니고, 손해가 되는 것이 아니고 네게 다 유익되도록 하기 위해서 하나님이 주셨기 때문에 그래서 그러나 너는 "배우고 확신한 일에 거하라" 그러면 그 핍박도 이기고 그 미혹도 다 이길 수가 있다 그 말이요. 그 핍박과 미혹을 다 이기고 나면 그 때 구원이 되는 겁니다. 구원은 온전할 때 구원이 되기 때문에 온전함이 되도록 하기 위해서 하나님이 핍박과 미혹을 주십니다. 그 핍박과 미용을 통과하면 그때는 하나님이 온전하다 그럽니다. 통과하는 것을 인내한다 그럽니다.

인내로 인하여 너희를 온전하게 하려 함이라. 그러니까 항상 핍박과 미혹은 하나님이 우리를 사랑해서 우리를 온전케 하기 위해서 핍박을 주시고 미혹을 주신다. 그래서 너는 이런 핍박과 이런 미혹을 만나거들랑 낙망하지 말고 원망하지 말고 거기서 슬퍼하지 말고 그러나 배우고 확신한 일에 거하라. 그렇게 돼서, 배워서 확신한 일에 거하기만 거하면 그것들을 전부 이길 수가 있고 이김으로 인하여 오히려 그 핍박이 너를 온전케 하므로 너는 구원에 이르게 된다. 오히려 좋아할 일이고 네가 기뻐할 일이다.

그런데 너는 확신한 일, 믿음에 거하지 못하면 소용이 없다. 어려움이 왔을 때 다, 어려움이 없을 때도 믿음으로 살고 어려움이 오면 믿음이 깨지는 그런 믿음이 아니라 어려움이 와도 미혹이나 미혹이나 핍박이나 어려움이 와도 그 믿음이 계속되어야 된다. 이것을 확신이라 합니다. 확신을 믿음이라 그럽니다. 확신한 일에 거하라. 거한다는 말은 거기서 살아라 그 말 아닙니까? 확신을 가지고 그렇게 살아라 그런 말이요.

또 한자로 말한다면 "거하라" 말은 "살 거"자 아닙니까? 그렇게 살아라, 그렇게 행하고 살아라, 생활을 해라, 행해라 그 말입니다. 그래서 확신을 가지고 행해라. 그 확신은 먼저 알아야 되니까 배워서 먼저 알아라. 그 믿음을 가지기 전에는 알아서 먼저 알아야 되고 그 아는 것을 확신해야 되고 확신한 것을 가지고 그대로 살아야 된다. 그걸 가르쳐서 배우고 확신한 일에 거하라 그랬습니다. 배우지 않으면 모릅니다. 또 배워서 알게 되면 그 다음에 확신하는 데까지 나아가야 됩니다. 확신하는 데까지 나아갔다 (해도) 완성이 아니고 어디까지 가야 됩니까?

거하는데까지. 그렇게 살아라. 그렇게 행해라 그 말이요. 행해야 되지. 마음으로 내가 마음으로 믿기는 믿는데 행치 않으면 다 온전치 못합니다. 행하는 것이 핍박이 와도 미혹이 와도 다 끝까지 행할 때 그때는 100 점짜리 완전 행하는 겁니다. 자 그래서 우리에게는 핍박이 오고 미혹이 오거들랑 말세는 이것이 굉장히 강해집니다. 미혹이 강해지고, 핍박이 강해집니다. 그 미혹이 너무 강해서 소돔과 고모라와 같은 노아 때와 같은 그런 시대가 온다 했습니다. 노아의 때와 인자의 때는 그러하리라. 인자의 때가 노아의 때와 같이 그러하리라. 똑같다. 롯의 때와 똑같다 그랬습니다.

그때는 온갖 미혹이 넘치고 핍박이 넘쳐서 죄 안 지을 사람이 없다. 다 결국은 다 믿음도 다 떠나가고 행함도 다 버려버리고 그래가지고 다 망하는 자가 있고, 또 한편으로는 거기서 하나님에게 이 구원의 길을 바로 배워서 견고한 확실한 믿음을 가진 사람. 또 거기서 그대로 사는 사람이 된 사람도 있다. 노아의 그때 다 멸망받았지만 노아의 그 여덟 식구는 멸망을 받지 안했다. 멸망을 받지 안했다. 그들은 배워서 확신한 일에 거하고 살았다. 순종하고 살았다 그 말이요.

믿음 뿐만 아니라 순종까지 하고 살았다. 자 그래서 우리는 이 말씀에 지금 핍박과 미혹이 극심한 이 말세에 지금 있는 겁니다. 여기서 우리가 해야 될 일은 먼저 배우는 것이요. 배워서 알아야 됩니다. 또 그 다음에는 확신을 해야 되지 알기는 알아도 확신 없이 사는 그 사람은 환란을 못 이깁니다.

또 확신을 가졌다해도 행해야 되지요. 하나님이 하지 마라는 거 그거 안 해야 되지요. 마음에 믿는다하면서 하나님이 하지 마라는 거 다 하고, 하나님이 하라는 것 안 하고, 하지 마라는 것을 안 하는 그것을  성결이라 거룩이라. 하라는 것을 하는 것을 "의"라. 경건이라. 화평이라. 이 여러 가지로 또 말씀을 하십니다.

그렇게 행해야 되지요. 자 그러면 거기에서 오는 핍박도 이길 만큼, 그런 미혹도 조금도 거기에 피동되지 않을 만큼 그 사람이 될 때에 하나님이 인을 쳐서 오늘 찬송처럼 그에게 무슨 구원을 주십니까? 100장의 찬송처럼 그 구원을 주십니다. 그 때 믿으면. 참으로 믿고 참으로 행하게 되면 구원을 주시는데 "우리 주만 믿으면 구원함을 받으며"  "우리 주만 믿으면 구원함을 받으며" 영생 복락을 받으며, 영생을 받고, 복을 받고, 면류관을 받는다. 면류관은 이겼을 때 주는 상으로 받는다 그 말이요. 끝까지 믿음으로 싸워 이겼으며 면류관을 받는다.

영생을 받는다. 복을 받는다. 구원을 받는다. 잘 정리가 잘 되어 있습니다. 우리 주만 믿으면. 요 마음에 믿는 것의 완성은 행함이 포함되고 그 행함도 환란과 이런 것이 있을 때 행함이 포함됐을 때 그것이 완전 믿는 겁니다. 우리 주만 믿으면 이럴 때는 마음으로 믿으면만 아니고 그 마음에 믿은 것이 행하기까지 어떤 환란이 와도 행하기까지 이때는 고 믿음을 가르칩니다. 그러면 하나님이 구원함을 받으며 영생을 받으며 영원한 복을 받으며 면류관을 받는다 그랬습니다. 그러니까 우리가 할 일은 뭡니까? 너는 배우고 배워서 알아라 그 말이요. 너는 알고 그 말입니다.

알고, 고 안 것을 믿고, 확신하고, 그 다음에 어떻게 해야됩니까?  거하라. 그대로 살아라. 그러면 그 환란을 통하여 오히려 너는 복을 받고 영생을 받고 구원에 이르고 너는 면류관을 너는 받게 된다.

자 그러면 "내가 뉘게서 배운 것을 알며" 배우라 했는데," 배우고" 이럴 때 그러면 누구에게 배워서 아느냐? 누구에게 배워야 되느냐? 누구에게. 자 믿고 행할라면 그 믿음을 배우고 고 믿고 행하기 위해서 그 도를 먼저 배워야 될 거 아닙니까? 배워서 알아야 될 거 아닙니까? 그것을 알기 위해서, 알아야 믿고 행하기 때문에, 알리기 위해서 누구한테 배워야 됩니까? 누구한테. 뉘게서 배운 것을 너는 똑똑히 알아라. 누구에게서 배웁니까? 첫째는 신앙이 제일 어릴 때는 무엇이라고 했습니까? 어제 배울 때, 신앙의 출발에서는 처음부터 그 사람이 성경을 모릅니다.

아무것도 모르는 사람이 어떻게 배웁니까? 사람에게서 배운다 그 말이요. 사람에게서 배웁니다. 친구에서 배웁니다. 후배에게서 배웁니다. 선배에게서 배웁니다. 친척에게 배웁니다. 동료에게 배웁니다. 원수에게도 배웁니다. 그들을 통해서 예수님을 알게 됩니다. 소개를 받게 됩니다. 이걸 다른 말로 성경에서는 구약에는 선지자라 신약에는 사도라 그럽니다.

선지 사도. 하나님의 이 모든 은혜를 먼저 배운 자, 우리보다 나보다 먼저 배운 자를 선지자 사도 선지 자도 구약의 선지, 신약의 사도 그들에게 배우는 겁니다. 사도들이 전하니까 그들이 다 처음부터 성경을 알아서 그들이 다 회개하고 나온 것 아니요. 선지자들 사도들이 먼저 하나님을 알게 되고 하나님을 가르쳤고 그 가르침을 받아서 그 말입니다. 선지자에게 배우고 사도에게 배우고, 그 배우는 사람이 이제는 그 선지자가 사도가 가르치는 그 원본은 뭡니까? 성경입니다. 성경. 두 번째는 성경으로 배우는 겁니다. 성경으로.

선지 사도를 통해서 먼저 사랑을 통해서 배우고, 어릴 때 우리의 신앙이 모를 때는 성경을 보고 깨달았다고 하는 것이 아니라, 목사님을 통해서 백목사님을 통해서 뭔가 들으니까 뭔가 이거는 몰랐던 것을 알아지고 깨달아지고 그랬습니다. 그런데 그 목사님도 내나 성경을 가지고 깨달은 겁니다. 목사님이 깨달은 것은 성경을 통해서 깨달았다 그 말이요. 그러면 처음에는 선지 사도를 통하여 배우고 그 다음에는 성경을 통해서 배운다 말이요. 성경을 통하여. 그 선지 사도들이 다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을 통해서 배운 거 아닙니까? 이제는 우리가 좀 더 깊이 들어가면 성경을 읽는 겁니다. 그래서 듣는 자와 읽는 자가 복이 있다고 그랬습니다.

듣는 자라는 말은 사람으로부터 선지 사도로부터 먼저 듣고 또 그다음에 읽어서 읽어서 성경을 읽어서 더 깊이 들어가서 직접적으로 성경을 읽었서 거기서 배우고, 사람을 통해서 배우고, 성경을 통해서 배우고, 그래서 여기에 성경이 나옵니다. 네가 어려서부터 성경을 알았나니. 또 그 다음에 성경 다음에는 또 무엇을 통해 배웁니까? 성령을 통해서 배웁니다. 영감을 우리에게 주시는 성령. 요 성령을 통하여 배운다 그 말이요. 성령이 오면 성경보다 더 세밀하고 자세하고 확실하게 알 수 있도록 마지막 그렇게 해주십니다. 그 성령의 제일 마지막이라.

성령까지 받으면 그 사람은 확실히 알고 확실히 믿고 반드시 행하는 참으로 행하는 자가 되는 겁니다. 자 그러면 그러면 이 성경은 예수 그리스도를 알게 하는 것이 성경이요. 믿게 하는 것이 성경이요행하게 하는 것이 성경입니다. 그러니까 무엇을 배우느냐? 무엇을 배우느냐? 무엇을 믿느냐? 무엇을 행하느냐? 이것이 먼저 또 그 다음으로 알아야 될 거 아닙니까? 첫 번째는 뉘게서 배웠으며 답이 뭡니까? 사람에게서 그 다음에는 성경에게서 그 다음에는 성령에게서 답이고 답이고, 그 다음에는 무엇을 배우느냐? 무엇을 배웠느냐? 아는 것이 무엇을 아느냐 그 말이요. 무엇을 알며 무엇을 믿으며 무엇을 행하느냐 이것을 알아야 될 거 아닙니까. 자 무엇입니까? 그게 무엇입니까? 무엇을 배우고 무엇을 믿고 무엇을 행해야 됩니까? 예수 그리스도를, 예수 그리스도를 믿으라. 예수 그리스도을 알아라 그 말 아닙니까? 예수 그리스도를 알고 예수 그리스도을 믿고 예수 그리스도대로 살아라. 그러니까 결국은 예수 그리스도가 최 촛점입니다. 마지막 최종의 촛점이라 그 말이요. 그래서 성경은 예수 그리스도를 알도록 믿도록 행하도록 담은 그릇과 같습니다.

성경은 그릇과 같다 그 말이요. 그 안에는 보배가 든 그릇과 같습니다. 이 성경이라는 성경은 그냥 단순한 책이 아니고 이 속에는 예수 그리스도를 알도록 하는 고 책이요. 믿도록 하는 책이요. 예수 그리스도을 그대로 믿고 살도록 하는 책이요. 그러니까 이 예수 그리스도를 담은 요 책이 곧 성경이라. 자 그래서 성경이 우리 구원은 아니고 성경 속에 있는 예수 그리스도를 알고 믿고 행할 때 구원이 되는 겁니다. 그러면 그 알맹이는 예수 그리스도인데 그 껍데기는 성경이라 그 말이요.

그러면 성경이 귀하지만은 그 성경을 통하여 그 안에 있는 것을 자기가 가져야 되지, 성경이 귀하다 귀하다 하고 참 성경을 보배처럼 여기면서도 그 안에 있는 것을 하나도 가지지를 안 하면 그 사람은 보자기 좋은 보자기 금 보자기는 아주 좋아합니다. 보자기를 좋아합니다. 안에 있는 것을 하나도 같이질 못합니다. 그런 거와 같습니다. 그래서 우리가 성경이 귀하다는 말은 그 속에 있는 예수 그리스도가 귀하다. 그걸 담고 있으니까 귀하지. 그것이 없는 성경은 소용이 없고, 그 성경을 가져도 그 속에 있는 예수 그리스도를 자기가 가지지 못하면 그 성경은 아무(것도) 자기한테는 유익이 안 됩니다. 그래서 성경이라면 그 속에 무엇이 있느냐? 답이 뭡니까? 예수 그리스도가 있다.

예수 그리스도가 있으면 뭐하는데? 그것을 내가 배워서 알고 그것을 믿고 예수 그리스도를 그대로 믿고 그대로 사는 거, 행하는 것 이것을 되게 하기 때문에 그래서 성경이 귀합니다. 자 그러면 예수 그리스도를 우리가 믿는다는 말은 안다는 말은 무슨 뜻입니까? 예수님의 이 사활의 대속을 믿는다는 뜻이요. 이것은 안다는 뜻이요. 요대로 요 것을 주신 것을 믿고 그대로 행하는 겁니다. 그러니까 복잡하게 하는 건 (일단 그만 두고) 다 지금 뼈대를 위주로 집을 지을 때 철골을 먼저 다 세웁니다. 철골은 없어서는 안 되는 가장 기본적인 뼈대입니다.

그 뼈대 세워놓고 이런 저런 뭐 살도 붙이고 뭐 온갖 장식도 하고 이래가지고 집이 만들어지는데. 처음부터 무슨 벽을 세우고 처음부터 거기에 장식을 달고 무슨 뭐 악세사리 달고, 이런 것을 (먼저) 하면 집을 못 짓습니다. 집 짓는 사람은 먼저 땅을 파서 기초부터 놓고 그 다음에 골뼈가 뼈가 되는 그 기둥 같은 거 이런 거 얼개부터 먼저 만들고, 그 다음에 하나하나 그래 들어가야 되지. 처음부터 세밀하게 뭐 벽은 무엇으로 하고 벽지는 뭘하고 이렇게 나갈 일이 아니라 그 말이요. 제일 크고 중요한 이 일을 (먼저) 해야 되는데. 그래서 성경에도 우리에게 주신 해야 될 일은 큰 일도 있고 작은 일도 있습니다. 먼저 해야 될이 있고 나중에 해야 될 일이 있다. 해야 될 일 중에서 예를 들면, 작은 일은 뭡니까? 하나님이 십일조를 드리라 그랬습니다.

그래서 십일조를 드리는 일을 하는데 그 사람이 십일조 드릴 때에 자기는 십일조를 빠짐없이 다 드립니다. 드리는데 박하와 회향과 근채와 조그만한 식물 그 식물은 아주 작습니다. 아주 조금만한. 작다 작다 그 말이요. 그 작은 것 하나의 십일조를 다 드렸다. 요 내가 박하 한 포기, 조그마한 것 하나, 거기에 해당되는 10 분의 일 을 떼서 드립니다. 근채 하나, 그 채소 조금만한 것 하나, 거기에 대한 십일조를 다 드립니다. 그러니까 얼마나 철두철미하게 하나님의 의를 행하는 겁니까? 뿐만 아니라 그 작은 것도 있지만 큰 것도 있습니다. 큰 것은 무엇입니까? 의와 인과 신이라.

하나님의 뜻대로 하는 의와 다른 사람을 사랑하고 하나님을 사랑하는 인과 또 참으로 믿는 믿음의 신과 이것은 큰 겁니다. 큰 것. 의와 인과 신은 이는 큰 골격과 같은 그런건데, 십일조도 물론 지켜야  되지만 그 속에는 작은 거 하나도 물론 다 지켜야 됩니다. 그래서 이것도 하고, 저것도 할지나 너희들이 그런 십일조는 지켰으나 의와 인과 신은 버렸도다. 큰 것은 큰 의는 버리고, 작은 의는 다 지킨다고 하면서 큰 의는 다 버리는 이것이 바리새인들이요. 저들은 작은 의는 다 지킨다고 남한테 다 보여줍니다. 십일조 지키는 것. 박하에 대한, 회향에 대한 그 무슨 이런 근채에 대한 그런 십일조는 다 지키면서도 의와 인과 신은 다 버려버렸다. 자 그래서 우리가 하나님 앞에 큰 거, 믿음이 어떻게 되는냐? 하나님에게 행해야 될 고 의가 어떻게 되느냐? 이 큰 이 면을 먼저 가져야 됩니다.

그래놓고 나중에 작은 그 식물 하나의 십일조는 그런 면도 가지는 것이 순서인데, 자 그래서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냐 안 믿느냐, 예수 그리스도을 믿고 그대로 행하느냐 행치하느냐, 믿기 위해서는 아느냐 모르느냐 그게 먼저 선행이 돼야 될 거 아닙니까? 믿는다 이 말은 반드시 그 이전에 아는 것은 있어야 되고 또 믿는다 이 말은 행하는 데까지 나아가야 되고,  한마디로 말하면 "믿으라" (하는) 한마디에 그게 다 포함이 될 수가 있는 겁니다. 너는 알고 믿고 행해라 이렇게 하지 아니하고 그냥 믿으라 이러면 믿기 위해서는 알아야 되고 또 믿는 것을 행해야 되지 그리해야 온전하게 되니까.

그래서 그냥 믿으면 구원 얻는다 이렇게 말 할 때는 항상 앞에 아는 것과 그 뒤쪽에 행하는 거 이렇게 둘을 양쪽에다 붙어서 또 행해도 다해서 어떤 핍박이 오고 환란이 와도 다 해서 행하는 것 이렇게 딱한 것은 요걸 갖다가 가지고 있어야 그래야 구원을 얻는다는 거요. 그래야. 그래야 구원 얻는다. 요것은 성경의 전체에 다 어디나 다 이것을 다 증거를 하니까. 어떤 거는 뒤에 환란은 빼버리고 인내을 빼버리고 말할 때이고, 어떤 행함을 빼버리고 말도 있고, 어떤 거는 아는 것도 빼버리고 말할 때이고, 믿음만 말할 때가 제일 많고, 어떤 거는 믿음도 빼버리고 아는 것도 빼버리고 환란도 빼버리고 행해라 그냥. 주여 주여 하는 자마다 천국에 다 들어갈 것이 아니요 아버지의 뜻대로 행하는 자라만 들어간다. 거기에는 행하는 것만 해놨다 말이요. 그때 말할 때는 앞에 믿음이란 것이 있고, 그 앞에는 바로 아는 것이 먼저 있고, 그것을 행해도 그냥 행하는 것이 아니라 환란이 오고 핍박이 와도 그래도 행해야 된다 하는 것을 벌써 염두에 같이 두면서 우리가 말씀을 깨달아 가야 됩니다.

아! 이거는 행하면 구웓 얻구나. 그럼 행하기만 행하면 되구나 그렇게만 보지 말고. 그래서 우리의 성경은 제일 중요한 것이 믿는 것이요. 믿는 것이 중심입니다. 알고 알아야 믿어지니까 필연적으론 알아야 되고 또 알게 되면 믿게 되고 믿으면 그다음에는 행하게 되고 그렇게 차차 나아가는 겁니다. 그래서 여기에 하나로 말해서 확신한 일에 거하라. 이 확신에 거할라 하면 어떻게 하면 됩니까? "성경을 알았나니" 성경을 통하여 안다 그 말이요. 성경을 통하여. 예 우리가 자꾸 살펴서 사람에게도 배우고 또 성경을 통하여 배우고 또 성령을 통하여 배워야 온전하게 됩니다.

다 같이 통성으로 기도하시다가 자유 하시겠습니다.



 
                    답변/관련 쓰기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번호듣기셜교제목성경본문동영상음성
6831  220727_수야.mp3220727_수야.mp3    믿음과 행함으로 얻는 구원 55● 디모데후서03:15-17  동영상   
6830  220727_수새.mp3220727_수새.mp3    성경의 위력 - 능히 예수를 믿게하여 구원에 이르게 함 55● 디모데후서03:15  동영상   
6829  220726_화새.mp3220726_화새.mp3    누구에게 구원 도리를 배울 수 있나? 55● 디모데후서03:14-15  동영상   
6828  220725_월새.mp3220725_월새.mp3    너는 배우고 확신한 일에 거하라 55● 디모데후서03:14-15  동영상   
6827  220724_주후.mp3220724_주후.mp3    구원에 이르는 지혜 55● 디모데후서03:12-17  동영상   
6826  220724_주전.mp3220724_주전.mp3    한번 죽는 것은 사람에게 정하신 것이요 58● 히브리서09:26-28  동영상   
6825  220723_토새.mp3220723_토새.mp3    구원에 이르는 지혜와 사망에 이르는 지혜 59● 야고보서01:02-04  동영상   

 
처음 이전 다음       목록 쓰기




http://www.technote.co.kr/tech2002/sendmail/sendmail.cgi